2017년 4월 22일 토요일

KP, [전자회의실]첨단회의실을 위한 자동회의장비 xcom-2000

내 컴퓨터로 발표하고, 내 모니터로 봅니다~


프로젝터와 컴퓨터

아날로그 시대의 회의 방식이 디지털화로 진화하면서
회의문화가 많이 바뀌었습니다.

프로젝터와 스크린!
이 또한 진화의 과정에 있습니다.

발표를 위해 컴퓨터에 자료를 모아야 하기도 하고,
발표를 위해 지정 자리로 가야합니다.
발표를 위해 조명도 꺼야 하고,
발표를 보기 위해 멀리 있는 화면을 보아야 합니다.
발표를 위해 발표자는 역광의 강한 빛을 보아야 하고
발표를 위해 자료가 유출될 수도 있습니다.

새로운 첨단회의실은
자동 회의장비(드림랩)와 개인 컴퓨터를 이용하여
내 컴퓨터로 내자리에서 발표합니다.
내 모니터로 발표자의 화면을 봅니다.
편리하고,
시력도 보호되며,
자료 유출의 위험도 없습니다.


              

               < 회의용 주 제어기 >                  < 발표용 제어기 >


         

      <모니터를 내린 상태 - 전동책상>              < 회의를 위해 모니터를 올린 상태 - 전동책상>
 
 
 
http://kpnet.kr    02-6739-4803

댓글 없음:

댓글 쓰기